[프로레슬링, 전일본, NOAH, 프리] 에베레스트 저먼 수플렉스 홀드 - 타카야마 요시히로(Yoshihio Takayama, 高山善廣) 신, 전일본,노아,드래곤게이트



                                                                     초대 타이거 마스크에게


                                                                     코지마 사토시에게


올해 전일본의 삼관타이틀을 차지함으로써, 일본 메이저 단체(전일본, 신일본, 노아)의
타이틀을 모두 차지하는 소위 그랜드슬램을 달성한 프리레슬러 타카야마 요시히로의 피니쉬 기술입니다,
196cm , 125Kg의 거구임에도 불구하고 고각도에 이은 브릿지는 왜 에베레스트 저먼이란
이름을 사용하는지 확실히 보여줍니다,

                                                                      그레이트 무타에게

                                                                              스와마에게


MMA에도 도전하기도 했었는데요, 특히 돈플라이와의 난타전은 프라이드 명장면에
빠지지않고 나오는 장면이죠,

                                                                          코시나카 시로에게

                                                                        스즈키 미노루에게

핑백

덧글

  • 공국진 2009/11/10 18:47 # 답글

    나이와 공백이 있음에도 위력이나 완성도가 거의 줄지 않았다는게 대단하죠^^.
댓글 입력 영역